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2-02 15:30

  • 뉴스 > 사회

함안서, 군북파출소 자살기도자 신속구조

신속출동으로 자살기도자 구조 후 가족에게 신병인계

기사입력 2022-05-17 12:4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함안경찰서(서장 김정완군북파출소(소장 이호일)에서는 지난 15일 남편과 싸운 후 집을 나가 자살을 기도하려던 여성을 신속하게 출동하여 구조한 사실이 밝혀져 화제가 되고 있다.

51507:50조금 전 저와 싸운 후 부인이 집을 나갔는데 둑방에 올라가보니 신발만 벗어두고 사람이 보이지 않는다, 자살위험이 있다는 코드0(최고등급의 긴급신고) 신고를 접수했다. 신고를 접수한 군북파출소 경위 추필식과 경장 박수환은 자살기도자가 극도로 불안정하고 흥분한 상태로 자살을 암시하듯 신발을 벗어놓고 사라진 점을 착안하여 신속히 출동하여 수색하던 중 하천 옆 풀숲에 엎드려 울고 있던 여성을 발견하였다.

자살기도자를 발견한 추필식 경위는 흥분상태에 있는 여성을 안정시키고 지속적인 설득 가족에게 무사히 인계하였다.

군북파출소장은 한순간 잘못된 판단으로 인하여 소중한 생명이 잃는 사례가 없도록 군민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더함안신문 (thehaman@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