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21 17:22

  • 뉴스 > 군정

칠원읍, 화재 피해가구에 온정의 손길 이어져

기사입력 2022-01-13 15:4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함안군 칠원읍은 지난달 주택화재로 거주지가 전소돼 실의에 빠진 주민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함안군 칠원읍에 거주중인 A씨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아픈 치매 노모를 돌보며, 열심히 회사생활을 하던 중 갑작스런 화재로 주택이 전소되는 피해를 입었다. 이로 인해 부친은 사망하고 노모는 화상으로 병원 입원 치료중이다. A씨도 호흡기 손상과 정신적 충격으로 삶의 터전과 기반을 모두 상실한 상태였다. 올해 1월 신설된 맞춤형복지팀은 A씨에 대한 지원방안을 다방면으로 검토해 A씨의 노모는 긴급 의료비지원을 연계하고, A씨는 고난이도 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하여 새 보금자리 마련 알선 및 병원치료가 시급한 A씨의 병원입원 및 치료를 돕도록 하고 긴급구호 지원과 각종 상담으로 심리적 안정을 찾도록 했다. 또한 지역사회 자원 연계와 발굴을 통해 함안군 행복나눔후원회를 통해 300만 원 상당의 생필품을 지원하고 A씨의 회사동료들이 200만 원의 성금을 전달했고, 지역인사들도 십시일반 성금을 모아 전달했으며, 새로운 보금자리 입주를 위해 군 하우스클린 사업과 연계하여 도배, 장판, 내부 정리를 지원했다. 칠원읍 안상유 읍장은 갑작스러운 화재로 삶의 터전과 소중한 가족을 잃은 대상자가 삶의 동력을 상실하지 않도록 지역사회 자원을 최대한 연계하여, 일상생활을 회복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더함안신문 (thehaman@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