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7-29 19:09

  • 뉴스 > 사회

㈜삼정 이근철 회장, ‘광려천 의인’ 이동근 씨에 금일봉

기사입력 2021-07-22 13:0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이근철 삼정회장은 21일 오전 1130분 함안군 군수실에서 칠원읍 광려천 물놀이 사고에서 초등생 3명을 구조한 이동근 씨에게 금일봉을 전달했다.

함안군 함안면 출신인 이 회장은 지난 12일 광려천에서 초등생 3명을 구조한 이동근 씨에게 희생봉사 정신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 싶다는 의향을 조근제 군수에게 전해와 이날 금일봉 전달식이 이뤄졌다.

이 회장은 인터넷 검색 중 의인 이동근 씨 기사를 봤다. 이렇게 고귀한 정신을 가지고 있는 분에 대해 놀랍고 반가웠다. 내 고향 함안이 따뜻한 정이 있는 고장으로 널리 알려지는 게 좋았다. 꼭 감사한 마음을 전달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동근 씨는 이 회장의 감사 말에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인데 과분한 관심을 받아 부끄럽다고 답했다.

이근철 회장은 부산 동래구에 있는 삼정을 운영하며 부산국제로타리 3661지구 초대총재, 민주평통협의회 회장상임위원 및 부산 상공회의소 감사부회장을 역임했다.

또한 함안초등학교 다목적강당 건립기금 1억 원을 기부한 바 있으며 5000만 원을 들여 함안면 대사리 입구의 쓰레기장을 친환경 공간인 삼정동산으로 조성하고 함안초등학교 급식시설 개선, 함성중학교에 후원금을 기부하는 등 애향사업과 후학 양성을 위해 많은 정성을 기울여 왔다.

 

더함안신문 (thehaman@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