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7-29 19:09

  • 뉴스 > 군정

함안군, 유동인구 많은 거리 ‘스마트횡단보도’ 운영

바닥신호등·자동음성안내장치 설치

기사입력 2021-07-20 14:4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위험하오니 차도로 들어가지 마세요.”

함안군 가야초등학교 앞 적색 신호등에 무단횡단을 하려고 차도로 내려서던 사람이 깜짝 놀라 뒤로 물러선다. 적외선 센서가 무단횡단을 감지해 자동으로 경고방송을 하는 것이다.

함안군은 어린이 및 보행자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가야 시가지 어린이보호구역 주변 횡단보도에 스마트횡단보도를 운영한다.

유동인구가 많은 가야사거리와 군청사거리, 가야초등학교와 아라초등학교 등 2개 초등학교 주변 횡단보도 10곳에 바닥신호등을 설치했다.

가야초등학교와 아라초등학교 앞 횡단보도에는 자동음성안내장치도 설치했다.

바닥신호등은 바닥에 설치된 LED패널에 신호등이 들어와 신호대기 시 스마트폰을 보며 주변을 살피지 않는 이른바 스몸비족(스마트폰+좀비)’ 등 보행자의 사고 위험을 줄여주는 보행신호등 보조장치이다.

자동음성안내장치는 신호등의 색깔 변화를 음성으로 안내해 주는 장치로 시각장애인이 안전하게 보행하는데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함안군 관계자는 스마트횡단보도 설치로 어린이, 장애인 등 교통약자를 포함, 주민들의 안전 보행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더함안신문 (thehaman@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